64.1% 찬성, ‘보수’ 스위스도 동성결혼 합법화했다

스위스가 국민투표 끝에 동성 결혼을 합법화했다.스위스는 26일(현지시각) 치러진 국민투표에서 전국의 26개 모든 주가 과반의 찬성률을 기록하며 총 64.1%가 동성 결혼을 인정하는 ‘모두를 위한 결혼'(Marriage for All) 법안에 찬성표를 던졌다. 이에 따라 동성 커플도 합법적으로 결혼식을 올리고 자녀를 입양할 수 있게…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