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위안부 합의 복원” 주문… 향후 윤 정부의 선택은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을 상대로 ‘2015년으로 돌아가라’는 목소리가 공공연히 나왔다. 지난 27일 <연합뉴스> 인터뷰 기사 “일한의원연맹 간사장 ‘위안부 합의 이행 한일 신뢰회복 첫걸음'”에 따르면, 한일의원연맹 일본 측 간사장인 자민당의 다케다 료타(武田良太) 의원은 “2015년 한일 합의에 새로운 정부가 어떻게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