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립국’ 핀란드·스웨덴, 나토 가입 논의… 푸틴의 실수?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안보 위협을 느낀 북유럽 국가 핀란드와 스웨덴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의 문을 두드리고 있다. 핀란드와 스웨덴은 유럽연합(EU) 회원국이지만, 군사 동맹인 나토에는 가입하지 않고 군사적으로 중립을 표방해왔다. 그러나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계기로 나토 가입을 심각하게 고…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