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쌀 2되 가지고 모이라’ 명령… 싸리고개서 벌어진 잔혹한 학살

한국 전쟁 초기 국군은 인민군에 밀려 한없이 후퇴해야 했다. 하지만 그 와중에도 국군은 크고 작은 전과를 올리기도 했다. 그중 한국군의 지상전 첫 승리는 1950년 7월 초 충북 음성과 충주 등지에서 벌어진 전투에서 한국군 6사단 7연대가 인민군 15사단 48연대를 상대로 거둔 것으로 기록되어 있다. 충주 신니면에는 이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