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도광산, 부의 역사도 외면 말라” 일 언론 양심의 목소리

일본 니가타현 사도섬 금광으로 유명한 사도광산의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 신청을 비판하는 일본 언론의 목소리가 진보 성향 신문을 중심으로 연일 이어지고 있다.일본 정부는 지난 1일 각의 결정으로 사도광산의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추진하기로 공식 결정했다. 그러나 한국 측은 일제 강점기 조선인 노동자들의 강제…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