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쿠데타 이후 시위-체포 등 희생자 1120명 이르러

봄에 벌어진 군부쿠데타에 맞선 미얀마 시민들의 저항이 가을까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그동안 희생자가 1120명에 이른다는 주장이 나왔다. 한국미얀마연대(대표 조모아), 경남이주민센터(대표 이철승), 경남미얀마교민회(회장 네옴)는 24일 낸 자료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들 단체는 지난 2월 쿠데타 이후 미얀마 시민…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