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임밸류, 심벌마크… 일제 영어들의 불필요한 조어들

“국내에서는 ‘삼성’의 네임밸류가 소비자 인지도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쳐왔던 터라…” “‘송가인이라는 네임벨류’를 다시 한 번 증명했다.” “아마존이라는 네임밸류에 멤버십을 통한…”‘네임밸류(name value)’는 name과 value를 합쳐져 ‘지명도’나 ‘유명세’의 의미로 많이 쓰이고 있는 말이다. 그렇지만 이 말 역시 일본에…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