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여정 “존중 유지되면 종전선언·남북정상회담 논의할 수도”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하루 만에 다시 담화를 내 남북 간 상호존중이 유지되면 정상회담 등 남북한 현안 논의 가능성을 언급했다.김 부부장은 25일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발표한 담화에서 개인적 견해를 전제로 “의의 있는 종전이 때를 잃지 않고 선언되는 것은 물론 북남공동연락사무…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