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금 삭감은 캄보디아의 청각 장애인에게

기금 삭감은 캄보디아의 청각 장애인에게 새로운 도전을 가져다줍니다.
6월 말에는 예산 삭감으로 인해 청각 장애인 개발 프로그램(DDP) 직원 11명을 해고해야 했습니다.
떠나는 이들의 송별회에서 나는 솝힙 옆에 앉았다.

기금 삭감은

내가 2000년에 캄보디아에 도착했을 때 그녀는 테레사 수녀의 자매들과 함께 있는 11세의 청각 장애 고아였습니다.
DDP는 교육과 직업 훈련을 제공했고 결국 그녀는 현장 작업자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지금 나는 그녀를 끝내고 있었다.
Sopheap과 함께하면서 켄터키, 홍콩, 캄보디아에서 3대에 걸친 청각 장애 청소년과 함께할 기회가 있었다는 것을 반성하게 되었습니다.

나는 10대와 청년기에 그들과 함께 했고, 지금은 어른과 중년, 심지어 조부모까지 함께 했습니다.

저는 신학교에 다닐 때 청각 장애인들과 함께 일하기 시작했습니다.

안수 후 루이빌에서 가톨릭 청각 장애인 프로그램이 있었고 한 달에 한 번 댄빌에 있는 켄터키 청각 장애인 학교에 갔습니다.

저는 그곳에서 루이빌의 십대들과 함께 십대들을 알게 되었고 종교 교육, 수화 미사, 헤링턴 호수에서 여름 캠프를 가졌습니다.
40년이 지난 지금 그 이전 학생들이 페이스북에서 저에게 연락을 하고 있습니다.

기금 삭감은

어렸을 때 외국에서 살면서 일을 하는 꿈을 꿨는데, 인도 방갈로르에 있는 청각 장애인 학교에서 일하라는 초청을 받았을 때 기회를 잡았다.
그곳에 온 지 2년밖에 되지 않았지만 아시아와 사랑에 빠져 Maryknoll 부사제가 되었습니다.

Maryknoll은 인도에서 사역하지 않았고 저는 홍콩으로 임명되었습니다.
나는 첫 번째 그룹의 학생들이 십대가 되었을 때 그곳의 가톨릭 청각 장애인 학교에서 일했습니다.
그들은 주일 미사에 사제가 말하는 내용을 메모한 교사와 함께 참석하여 학생들의 줄을 따라 자리에 앉았습니다.

먹튀검증커뮤니티 미사를 경험하는 좋은 방법이 아닙니다!
결국 학교와 선생님, 학생들이 익숙해지면서 홍콩 수화로 미사를 드리고 싶은지 물었습니다.

학교에서는 수화를 허락하지 않았지만 학생들은 서로 수화를 사용했고 사인이 된 미사를 드려서 기뻤다. 우리의 새로운 가톨릭 청각 장애인 공동체가 성장하기 시작했고 몇 년 후에 우리는 심지어 개조된 오래된 난민 센터인 우리 교회를 갖게 되었습니다.

그 13년은 성장하고, 결혼하고, 사랑의 공동체를 형성하는 훌륭한 청각 장애인 그룹과 동행하면서 제 인생에서 가장 좋은 기간이었습니다.

저는 멕시코 신학생의 영적 지도자였으며 결국 그는 홍콩에서 청각 장애인 사역을 대신하게 되었고 저는 캄보디아로 이주했습니다.
홍콩에는 모든 것이 있었습니다. 캄보디아에는 아무 것도 없었습니다.

수화도, 청각 장애인 학교도, 청각 장애인을 섬기는 단체도 없었습니다.
청각 장애인 개발 프로그램은 1997년에 시작되었으며 여전히 청각 장애인 커뮤니티에 서비스를 제공하는 유일한 조직입니다.

기본 교육, 직업 훈련, ​​수화 통역, 지역 사회 개발 및 사회 서비스의 5개 프로젝트가 있습니다.more news

캄보디아의 농아 노동은 매우 느립니다.

청각 장애인 인구의 5% 미만이 발견되었습니다.

난청은 크게 잘못 이해되고 있습니다.

편견과 차별이 있습니다.

정부의 도움이 거의 없고, 특히 지금은 코로나19와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자금 조달이 거의 불가능해졌습니다.